심야식당을 보면 참을 수 없는 식욕이 어디선가 찾아 오는 걸 느낀다. 어느날 심야 식당을 보다 모시조개 술국이라는 메뉴를 보았는데 저건 그래도 해 볼 만 하다고 생각해 시도해 보았다. 마트를 몇 번 찾아가 봤는데 갈 때마다 모시조개가 없어 바지락이면 어때라는 생각으로 해봤는데 그럴듯 했다. 추운 겨울 밤 술을 부르는 요리 같다.


만드는 방법은 아래와 같다.


재료 : 조개,버터,술,다진파,마른고추,마늘


  1. 조개를 해감한다.( 절대 소금을 많이 넣지 말고 적당한 시간 (30분 정도)동안만 해감한다. 나중에 짤 수가 있다.)
  2. 저민 마늘과 마른 빨간 고추를 후라이팬에 볶는다.
  3. 조개를 후라이팬에 넣은 후 살짝 뒤집어 주고 술을 적당량 붓는다.
  4. 뚜껑을 덮고 끓이다가 조개가 입을 벌리면 버터를 적당량 넣고 끓이다가 국물맛을 보고 국간장을 적당량 넣는다.
  5. 다진파를 넣고 마무리 한다.





여름도 아닌데 몸짱 한 번 되보겠다고 몇 달째 삶은 달걀과 닭 가슴살등을 많이 먹고 있어요. 이상하게도 많이 먹으면 질린다는데 TV에 나오는 라면만 먹는 아저씨나 식용류에 밥 말아 드시는 아저씨 정도는 아니지만 나름 성이 특이한 건지 아직도 맛있어요. 그래도 닭가슴 살 중에 제일 먹기 힘들었던 건 하림에서 나왔던 닭가슴살 통조림이었어요. 다른 음식과 같이 먹으면 되는데 그냥 통조림만 먹으면 한 캔도 제대로 먹지 못할 그런 음식이었어요. -_-;

여튼 그 동안 수 없는 달걀을 삶았는데 문제는 삶을 때 마다 한 두개씩 깨지는 게 있었어요. 달걀을 삶을때 껍질이 잘 까지도록 항상 소금을 넣고 삶았는데 소금을 더 넣으면 안깨진다는 소리도 있어서 소금양을 조절 해 봤는데도 깨지는 녀석들이 종종 있더군요.

하지만 인터넷은 정보의 바다 -_-;
조금더 검색을 해 보니 식초를 조금 넣으면 깨지지 않는다고 해서 식초를 조금 넣고 소금도 넣고 삶으니 깨져서 살짝 금가는 정도네요~


날씨가 요즘 같으면 겨울이라는 계절도 참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아침에 뉴스를 보니 내일 비가 온 뒤 영하 10도 까지 떨어 진다고 하네요. 아 몹시 춥겠다..
2 주전 어느 휴일...
전날 술을 마시다 갑자기 술을 담그자라는 얘기가 나와 생전 처음 담그게 된 매실주 예요.
매실철이 었는지 매실 가격은 무척 저렴했지만 매실주를 담을 병 값이 상당히 나가더라구요.

친구랑 둘이 열심히 담그게 됐지만 둘다 술 먹는데는 도가 텄지만 담그는데는 별 지식이 없어 인터넷을 뒤적거려 가며 만들었어요.

준비물은 매실(적당량),소주(술 담그는데 파는 술을 따로 판매해요),설탕(흰 설탕 보다는 황설탕?이나 흑설탕이 좋다고 하더군요),술을 담을 병 입니다.

만드는 방법을 찾아 보니 매실주를 만드는 방법이 꽤 많더군요.
제가 만든 방법은 다음과 같아요.

1. 매실을 깨끗히 손질해 잘 말린다.
2. 매실을 병에 넣는다.
3. 취향에 따라 설탕을 넣어 준다.
4. 소주를 병에 넣는다.

+

5. 세달 이상이 되면 맛있게 마신다. ( 맛없으면 대략 낭패 -_- )
6. 병이 비면 또 술을 담근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실 색이 좀 칙칙하네요. 술독에 빠지더니 몸이 많이 상했나 봐요 -_-;

한번도 만들어 보지 않은 케익을 한번 만들어 보기로 했었어요.
사실 제과점에서 사는 것보다 몇배는 수고할 각오를 하고 비용도 몇배는 들어 가기 때문에 크게 마음 먹고 해야 할 듯 해요.

재료는 강남구에 있는 케익 프라자에서 구매 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케익 프라자

방산시장보다 규모는 작지만 각종 수입재료,도구들을 다양하게 갖추고
있을뿐만 아니라 케익이나 과자를 구워서 선물할 때 필요한 상자도 구입
할수 있어 편리한 곳이다.

위치: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우성아파드 뒤쪽에 있다.
유암산업 :(02)565-3415

설명대로 규모는 작지만 재빵 재료 기구 장식품 케익 상자까지 필요한 건 모두 구할 수 있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는 달걀,설탕,밀가루,코코아파우더,버터,휘핑크림 정도로간단 했어요.
케익 프라자에서 구매한 것은 밀가루,코코아파우더,계량컵,장식용 쵸콜렛,케익상자,케익용 양초,케익 고정대 정도 였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걀은 흰자와 노른자를 잘 분리하고 흰자에 설탕을 잘 계량해서 몇번에 나눠서 넣어 주면서 거품을 내줘야 해요. 수동 거품기를 사용하신다면 무척 힘이 드실 겁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른자 역시 설탕을 적정량 넣어 거품을 내 줘야 합니다.
(흰자가 조금이라도 섞이면 거품이 잘 안난다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에 거품 낸 것들을 먼저 조심스레 섞어 주고 밀가루와 코코아 파우더를 넣어 살살 섞어 줍니다.
그리고 녹인 버터를 넣고 또 살살 섞어 줍니다.

반죽이 완성되면 맛있게 구워 줍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잘(?) 구워진 빵에 생크림을 이쁘게 발라 줘야 하는데 엉망이 되어 버렸습니다. 생크림을 제과점에서 파는 2,000원짜리 두개를 바르려고 사왔는데 그 건 안되더군요. 그래서 5,000 짜리 휘핑크림을 다시 사와서 수동 거품기를 사용해 정말 팔이 빠져라 저어 준 후 겨우 거품을 보았습니다. -_-

이래 저래 고생 끝에 완성하긴 했는데 완성품은 정말 처음이라 그런지 올리기가 민망 하네요.
그래서 Pas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케익 상자는 깔끔하고 이쁘네요.. ^____^
  1. Favicon of http://pangsae.tistory.com/ BlogIcon 꿈꾸는파랑새 2008.03.19 11:35 신고

    고생 많이 했네~!
    여자친구가 좋아했겠다.

    근데 두번은 못하겠지?
    (또 한다 그럼 화낼꺼얌 ㅠㅠ)

    • Favicon of https://banggae.com BlogIcon BANG 2008.03.19 12:35 신고

      고생은 무슨..
      한번 했는데 두번은 왜 못하겠어;;;

일요일 저녁 몇달째 냉장고에서 잠자고 있던 골뱅이를 꺼내 골뱅이 무침 & 소면을 만들 었습니다.

냉장고에 오랬동안 숙성된 골뱅이 통조림


완성된 후 소면을 삶아 살짝 얹어 역시 경품으로 받은 냉장고에 두달 정도 잠자고 있던 처음 처럼 작은 병을 해치워 버렸습니다. :)



오랜 만에 집에서의 음식 만들기라 참 맛있게 먹었네요. ^^

만드는 법 .. (더블피의 뚝딱 쿠킹 참고)

골뱅이 소면

재료
파2/3,양파반,오이1,당근1/3
양념장
고추장 2큰술,고추가루 3큰술,식초 2큰술,다진마늘 반큰술,설탕 1큰술,통깨 1큰술,참기름 반큰술,간장 1큰술,골뱅이국물 3큰술

1.양파와 파채를 썰어 찬물에 담궈둔다.
2.오이와 당근을 썬다.
3.골뱅이를 먹기 좋게 자른다(내키는 대로)
4.양념장을 만든다.
5.모두 넣고 섞는다.
6.소면을 삶고 찬물에 헹군다.

  1. Favicon of http://puriae.skynet.co.kr BlogIcon 푸리아에 2006.04.17 09:44 신고

    음 맛있었겠다. 나 담에 놀러가면 이거 해줘

  2. Bluecol 2006.04.17 17:33 신고

    저건 안주로 낙찰~~~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6.04.18 09:11 신고

      누구 맘대로?

      인건비 + 재료비 11만원

  3. Favicon of http://jeichee.wo.to BlogIcon J.HEe 2006.04.18 09:04 신고

    11만원 가리~!!

    안주로 낙찰~!!

    혼자서 술마시니까 좋아?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6.04.18 09:35 신고

      술 2~3잔 밖에 안나오는 병이었어.
      그리고 골뱅이가 눈앞에 있는데 소주 한잔 먹어주는 예의 정도는 있어야지 --;




며칠전 떨어지지 않는 감기를 안고 직접 만들어 먹은 어묵꼬치 입니다. 생각보다 꼬치가 길어 냄비안에 다 들어 가지 않는 불상사가 발생하였지만 언제나 그렇듯이 나름대로 요리해 버렸습니다.
얼마전에 주워들은 대로 굴소스를 약간 넣어 줘서 그런지 의외로 맛있더군요. 시원한 어묵탕 덕분인지 몰라도 감기가 거의 나아 버렸습니다. ^^
  1. Bluecol 2005.12.13 18:18 신고

    음..저 세꼬치가 2,200원이였냐? 비싼건가?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12.13 18:21 신고

      꼬치가 꽂혀 있어서 조금 비싸지 않았을까?
      잘 모르겠어.

  2. Favicon of http://jeichee.xc.bz BlogIcon J.HEe 2005.12.14 11:10 신고

    음 저거랑 소주한잔에 감기가 날아가버린거여? 역시 감기엔 따끈한 쐬주로군...

  3. Favicon of http://OTL.pe.kr BlogIcon 2005.12.16 23:34 신고

    이 넘들 여기서 놀고 있었구만..
    95홈에도 좀 오고 그래라.

  4. Favicon of http://OTL.pe.kr BlogIcon 2005.12.16 23:34 신고

    민석이 앤생긴나? 저런거 만들어 묵게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12.18 13:19 신고

      원래 혼자서도 잘 만들어 먹었어.. ^^

    • Favicon of http://jeichee.wo.to BlogIcon J.HEe 2005.12.19 09:17 신고

      혼자서도 잘해요~♪

    • BlueCol 2005.12.19 13:34 신고

      혼자만 먹어 만들어 달래도 안만들어주고 말이지.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12.19 14:53 신고

      무슨 소리야!!! 몇번 만들어 줬잖아!
      나중에 택의네 집에 가게 되면 만들어 주지 후후;;
      갈지 안갈지 모르지만 말이야.

  5. 2005.12.20 17:17 신고

    담에 내려와서 만들어 주고 올라가라.. ㅋㅋㅋ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12.20 19:47 신고

      싫어 너 결혼하면 니 와이프 한테 만들어 달라고 해 ㅎㅎㅎ

  6. 꼬맹쓰 2005.12.26 17:21 신고

    우핫..
    정말..
    맛나겟다 ..

  7. bbn0 2006.01.04 02:56 신고

    꿀~~꺽~!
    방개야! 너 나중에
    사랑 디빵 마니 받게ㄸ ㅏ....우왕~~@ㅇ@!

맛있는 냉커피 만들기

냉커피는 일단 기본 커피의 3~4배분량의 커피를 녹여야 합니다.

일반 커피숍의 원두커피 같은 경우에는 4~5배 정도~
그리고 다음에는 뜨거운 물을 커피잔 4분의1 정도를 부어요!

그 담엔 설탕을 기호에 맞게 3~5스푼정도 (큰t스푼) 글구 얼음을 3개정도 넣구 힘차게 저어주세요

얼음이 녹았다 싶으면 잔에 채워질 만큼 얼음을 채우고 다시 저어요!!

담엔 자신이 좋아하는 재료를 기호에 맞게 조금씩 첨가 하세요!

(우유.생크림.사이다 3방울^^ 위스키..데킬라..등등)

아.. 여름엔 시원한 냉커피!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puriae.do BlogIcon puriae 2005.07.02 22:34 신고

    역시나 여름은 아이스커피의 계절.
    오늘도 두잔이나 마셨다네~

  2.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7.04 19:33 신고

    아이스 커피 맛나징~ ~_~

일요일 자연 스럽게 늦잠을 자주고 빈둥대다 보니 어느덧 저녁이 되어 버리더군요. 나름대로 할 것도 많았는 데 말이죠. ^^ 스케줄 정리해서 장도 보고 청소도 하고 밥도 먹고 마지막으로 깍두기에 도전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집에 모든 양념이 있었기 때문에 무와 대파 정도만 구입을 하러 동네 야채 가계로 달려가 아주머니와 담소를 나누곤 검은 봉다리에 무를 담고 집으로 돌아 왔습니다. 처음 해보는 깍두기라 제대로 만들 었는 지 모르겠지만 사진 한번 올려 봅니다.





개인적으로 고추가루가 조금 부족 한 듯 하지만 맛은 나름대로 만족 했습니다. ^^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puriae BlogIcon puRiaE 2005.06.21 09:00 신고

    오오 삼순이~!!! +_+

  2.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1 11:24 신고

    뭔소리야 =_=;

  3. KAL 2005.06.21 15:23 신고

    구러게 고추가루를 좀더 넣으믄
    색이 곱게 잘 나왔을듯~
    그래두 깍두기의 생명은
    무~ 랑께 ㅎㅎ

  4.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1 18:12 신고

    저것도 더 뿌린 거야. 처음이라 어느 정도를 뿌려야 할지 감이 없었어 -_-; 먹을때마다 고추가루를 뿌리면서 먹으면 될 것도 같은데.. ^-^;;

  5. BlueCol 2005.06.22 13:18 신고

    다시 요리에 맛을 들였군.
    그나저나 깍두기 말고 이제는 김치에 도전해 보는건 어때?

  6. BlueCol 2005.06.22 13:20 신고

    그나저나 왜 인라인연습 안하는거야. 또다시 강변에서 쫓기듯이 타고 싶은거냐.

  7.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2 13:23 신고

    BlueCol_요리에 맛을 들인게 아니라 주말이 너무 무료했기 때문이야. 김치는 귀찮아. 차라리 사먹고 말테야!

  8.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2 13:24 신고

    인라인 연습 지난 주 토욜날 나가서 혼자 타고 왔어. 이제서야 브레이크를 연습 하기 시작했지. 달리는 것만 가르쳐 주면 어쩌라는 거야 ;ㅁ; 밀지마 무서워

  9. 꼬맹 2005.06.22 14:29 신고

    ㅎㅎㅎㅎ 먹을때 마다 고춧가루 뿌리면서 먹는거 넘 웃겨여 ㅎㅎㅎㅎㅎㅎㅎㅎㅎ

    군데 결혼 은 안하세여?

  10.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3 10:04 신고

    그런 건 상상하지 않아도 돼. 적당히 간이 맞는단 말야.

  11. 뿐0 2005.06.27 05:50 신고

    @o@!!!!띠용~~!
    제법 그럴듯하다 칭구~!!
    이제 시집가도 되겟어..ㅋㅋ
    넝담..방개야^^
    분명 나중에 사랑 받을꺼닷!!

  12.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7 09:02 신고

    제법 그럴 듯 한건 음식 만드는 것 보단 사진의 내공이 증가 해서가 아닐까 하는데. ^^;





토요일 오후 만들어 먹은 자장면.
사다놓은 면이 유통기한에 임박해 토요일 오후 모두 해치워 버렸습니다. 저 그릇은 어디서 나타 났는지 몰라도 웬지 중국집 그릇 같은 묘한 분위기를 풍기는 군요. ^^;
  1. BlueCol 2005.06.20 16:05 신고

    헛. 짜장면까정 만들어 먹다니..
    왠지 만들다 보면은 걍 시켜 먹을껄 하는 생각안드냐. ㅎㅎ

  2.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0 16:52 신고

    만드는 게 별로 어렵지 만은 않아. 맛이 문제지 -_-

  3. Favicon of http://cyworld.com/jeichee BlogIcon J.HEe 2005.06.20 17:14 신고

    담에 수타로 만들어줘....수타~!!

  4.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0 17:39 신고

    수타? 만드는 게 어려울 뿐 더러 맛도 문제일 거야. ^^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puriae BlogIcon puRiaE 2005.06.20 17:54 신고

    컥. 형 요리 이제 장난 아니게 하는데?
    꼭 삼순이같아!!

  6. KAL 2005.06.20 21:22 신고

    맛나겠넹 ㅎㅎ
    참.. 그대 오븐 가로사이즈가
    어케되는감??

  7. KAL 2005.06.20 21:24 신고

    머핀틀이 있는데 울집 듀플에는 좀 크당 -_-;;

  8.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0 21:48 신고

    puriae_삼순이? 중국집 요리사야? 귀국한지 얼마나 됐다고 벌써 드라마질이얏!

  9.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0 21:49 신고

    KAL_주부가 되어 가는 듯 -_- 이럼 안되는데 이럼 안되는데;;
    오븐 사이즈? - 규격 : 260×254×105 mm 라고 나와 있군요.
    서..설마.. 주시려는 것? ^^

  10. Favicon of http://www.alice-inwonderland.com/ BlogIcon 앨리스 2005.06.22 10:19 신고

    너무 먹음직스럽게 보이네여..
    배고파서 그런가..? - -;

  11.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2 12:04 신고

    엘리스_후훗. 배고파서 그런게 아니라 먹음직 스러워서 그런게 아닐까라는 생각을 조심스레 해봅니다. ^^

  12. 꼬맹 2005.06.22 14:29 신고

    대단하다 ~ 멋쩌여

  13.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6.22 17:12 신고

    멋질 것 까진 없는 것 같아;; 약육 강식의 이 사회 속에서 살아남기 위한 발 버둥이라고 할까? -_- 뭐 어쨋든 결론은 잘 먹고 잘 살자는 얘기지.

요리 링크 페이지 입니다.

수진이가 보내준 고추장 찌게
http://www3.pullbbang.com/magazine/view.pull?tb=dduk&b_num=822


재료
무,홍고추,청고추,감자,호박,돼지고기150g,고추장,대파,두부



오코노미야까
http://www3.pullbbang.com/magazine/view.pull?tb=dduk&b_num=839


재료
양배추,달걀,밀가루,오징어,베이컨,돈가스 쏘스,마요네즈,오코노미야끼,가쓰오부시





to be add... 맞나 'ㅁ'
  1. BlueCol 2005.03.04 10:23 신고

    또 다른 요리를 보내주도록 하지.
    근데 언제 만들어 주는거야. ㅡㅡ;;

  2. Favicon of http://cyworld.com/jeichee BlogIcon J.HEe 2005.03.04 13:27 신고

    만들어줘 만들어줘..만들어줘~~!!!

  3. 꼬맹쓰 2005.03.05 19:08 신고

    선배 요리 좋아해여? 하는거?

  4. Favicon of http://www.banggae.com/tt BlogIcon Bang 2005.03.07 14:33 신고

    BlueCol> 고추장 찌게는 다음에 만들어 보도록 하지 ^^
    J.HEe> 알았음!
    꼬맹쓰>맛은 보장 못하지만 나름대로 ^^;;
    그리고 먹는 것도 좋아해!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