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성공을 파는 가게

세상의 성공을 파는 가게


한 부자가 세상의 모든 성공을 파는 가게가
어딘가에 있다는 말을 듣고 여행을 떠났다.

많은 돈을 준비해 성공을 꼭 사 오겠다는
결심을 한 그는 여러 도시를 돌아다녀 보았지만
그 가게를 찾을 수 없었다.

그러던 중 어떤 낯선 도시에서 드디어
'세상의 성공을 파는 가게' 라는
간판이 붙은 곳을 발견했다.

가게로 들어가자 종업원이 그를 맞았다.
"어떤 성공을 원하십니까?"
사소한 성공, 작은 성공,
세상에서 가장 큰 성공 등
모든 종류의 성공이 다 준비되어 있습니다."

부자는 큰 소리로 말했다.
"당연히 세상에서 가장 큰 성공이지요.
하지만 속임수를 쓸 생각일랑
아예 그만두는 것이 좋을 거요.
값은 충분히 있소."

종업원은 그를 아래위로 훑어보더니 말했다.
"저, 그런데 그게 워낙 비싸기 때문에
쉽게 살 수가 없을 텐데요."

"도대체 얼마나 비싸기에 그러는 거요.
한번 꺼내 보시오."

부자가 아무리 비싸도 꼭 사겠다는 각오로 서 있자
종업원은 정찰가격이 붙어 있는 그 물건을 꺼냈다.

<가격 : 세상에서 가장 큰 성공을 사려는 사람은
자신의 남은 생에서 편안함을 모두 포기해야만 한다.>

부자는 단번에 고개를 숙이고 가게를 나왔다.
그는 알게 되었다.
편안함을 포기하는 크기만큼
성공의 크기가 커진다는 것을..

편안함을 택한다는 것은 그나마 자신에게 있는
성공의 씨앗을 더 이상 키우고 싶지 않다는
포기 선언과 같은 것이다.

자신의 삶이 너무나 편안할 때 어쩌면 그때가
자신의 인생이 녹슬어 가고 있는 때인지도 모른다.

지금은 자신의 인생이 이미 편안함에 길들여져
있지 않나 돌아봐야 할 때이다.


역시나... 커다란 성공을 하려면 그 만큼의 편안함을 포기해야 하는 것인가..
나는 너무 편안하게만 살려는 것은 아닌가...
성공은 하고 싶은데 말이지
편안함도 포기 못할 유혹중에 하나지 않아?
성공도 하고 편안하기도 하면 금상첨화일텐데..
아무리 생각해도 그러기는 힘들 것 같아....

(글의 출처는 카페에서 보내준 메일 중에서...)
댓글 남기기
◀ PREV 1···825826827828829830831832833···90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