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을 넣어두는 상자

고민을 넣어두는 상자

아더 팽크라는 영국의 실업가는 사업에 대한
고민과 걱정으로 항상 불안했습니다.

많은 염려 가운데 살던 그는
"염려에서 벗어나 살 수 있는 방법이 뭐 없을까?"
하고 생각하다가 좋은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그는 매주 수요일을 염려의 날로 정하고
걱정거리가 생길 때마다 걱정하다가 생긴
날짜와 내용들을 적어 상자에 넣어 두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수요일 날,
그는 상자 속의 메모지를 살펴보다가
문득 이런 사실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상자에 넣을 당시만 해도 큰 문젯거리였던
그것이 훗날 다시 읽을 즈음에는 별로 큰 문제가
아니라는 사실이었습니다.

이 상자를 계속 활용하면서 그가 깨닫게 된 것은,
사람이 살면서 크게 고민하며 염려할 일이
별로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밤이 깊을수록 새벽은 가까워 온다 中에서



10분이상 고민하지마라.

어니 J 젤린스키의 ‘느리게 사는 즐거움(Dont Hurry, Be Happy)’에 이런 말이 나온다. “우리가 하는 걱정거리의 40%는 절대 일어나 지 않을 사건들에 대한 것이고 30%는 이미 일어난 사건들, 22%는 사소한 사건들, 4%는 우리가 바꿀 수 없는 사건들에 대한 것들이 다. 나머지 4%만이 우리가 대처할 수 있는 진짜 사건이다.즉 96%의 걱정거리가 쓸데없는 것이다.” 나는 고민거리를 오직 두 가지로 나눈다.내가 걱정해 해결할 수 있는 고민과 해결할 수 없는 고민이다.내일 비가 오면 어떻게 하 나? 우산을 준비하면 된다.비를 멈추게 하는 것은 당신 능력의 한계를 벗어난다.그것은 신의 영역이다. 신의 영역에 속하는 문 제는 신에게 맡겨라.그리고 오직 당신이 걱정해 풀 수 있는 문제 들만 고민하고 해결책을 찾아라.나는 낙관론자도 아니고 비관론 자도 아니다. 그저 고민의 핵심을 정확히 스스로 파악해 문제를 해결하는 데만 노력하는 쪽이다. 당신에게 어떤 고민이 있다고 치자.머리를 싸매고 며칠 누워 있으면서 걱정을 하면 문제가 해결되는가? 조용한 바닷가 로 가서 며칠을 쉬면 방법이 생각나는가?전혀 그렇지 않다. 어 떤 문제에 대해 우리가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은 10분도 안된다.무 슨 걱정거리가 있건 그것을 종이에 적어보라.틀림없이 서너 줄 에 지나지 않는다. 그 몇 줄 안되는 문제에 대해 10분 안에 해답 이 나오지 않으면 그것은 당신으로서는 해결할 수 있는 고민이 아 니다.그런데도 그 10분을 당신은 질질 고무줄처럼 늘려가면서 하루를 허비하고 한달을 죽이며 1년을 망쳐 버린다.머리가 복잡하다고 하면서 말이다.하지만 사실은 해결방안도 알고 있으 면서 행동에 옮기는 것을 두려워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실직을 당한 친구가 있었다.살아갈 길이 막막하다고 몇 개월을 고민하고 술에 취해 있는 모습을 보았다.고민의 핵심은 간단하 다. 취직이 안된다는 것이다.왜 안될까? 경제가 어려워서? 천만 의 말씀이다. 핑계를 외부에서 찾지말라. 채용할 만한 사람이 아 니기 때문이다.그렇다면 해결책이 나온다. 채용할 만한 사람으 로 탈바꿈해야 한다.앤드루 매터스는 ‘마음가는 대로 해라’에 서 이렇게 말한다. “새벽에 일어나서 운동도 하고 공부를 하고 사람들을 사귀면서최대한으로 노력하고 있는데도인생에서 좋은 일은 전혀 일어나 지 않는다고말하는 사람을 나는 여태껏 본 적이 없다.” 고민이 많다고 해서 한숨 쉬지 마라.고민은 당신의 영혼을 갉아먹는다.문제의 핵심을 정확히 파악하고 해결책을 찾 아 그대로 실행하라.해결책이 보이지 않으면 무시하라.고민 하나 안하나 결과는 똑같지 않은가.그러므로 고민은 10분만 하라.
댓글 남기기
◀ PREV 1···833834835836837838839840841···90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