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에서 금오도는 신기항을 통해 가면 배들이 많고 배를 타고 이동하는 시간도 약 30분 정도로 걸린다. 물론 여수에서 신기항까지 가는 거리가 있기 때문에 여수 여객터미널에서 출발 하는 것과 시간 차이는 많지 않을 것 같지만 여객터미널에서 출발 하면 금오도로 이동하는 배가 많지 않다는 단점이 있다.
신기항에서는 약 40분에 한대정도 배가 있으며 요금은 편도 5,000원 이었다. 신분증이 없으면 배를 탈 수 없으니 잊지 않고 신분증을 챙겨가길 바란다.



금오도에 도착해서 대중교통을 이용해 비렁길로 이동 할 수 있다. 택시나 버스를 이용 할 수 있다고 한다. 버스는 편도 2,000원으로 여천항구에서 바로 이용 할 수 있다. 각 코스별로 버스들이 여행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비렁길을 돌고 항구로 돌아 올 때도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버스 배차가 많지 않아 오래 기다릴 수 있으니 시간 여유가 많지 않다면 콜 택시를 이용 하거나 버스 시간을 미리 확인하는 것도 좋은 방법 일 것 같다.



3코스는 버스로 약 20분 정도 이동 한 것 같다. 버스에서 내려서 5분정도 걷다보면 3코스 시작 지점이 나온다. 3코스가 길이 좀 험하다고 하지만 경치가 좋고 볼거리가 있어 사람들이 많이 찾는 다고 한다. 3코스와 4코스를 걷는데 편하게 산책 하듯 오신분들이 종종 보이던데 산책길 코스 정도는 아니고 가벼운 등산길 정도로 준비하고 오면 좋을 것 같다. 코스와 코스 사이에는 화장실이 없고 코스가 시작 되는 지점에만 화장실이 있다.


– 3코스의 사진들











– 4코스의 사진들







3코스에 비하면 4코스는 볼 거리가 많지 않았다. 시간이 많지 않다면 3코스만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섬은 생각 보다 깨끗했고 사람들도 친절해 좋은 기억으로 남은 것 같다. 심포마을의 슈퍼 아저씨가 금오도 밑에 있은 연도가 사람이 많이 가지 않아 조용 하고 아름답다고 추천 해주셨는데 가볼수 있을 지는 모르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여수시 남면 두모리 | 금오도
도움말 Daum 지도


여수에 대한 개인적인 정보는 없었지만 향일암은 꼭 가봐야 한다고 해서 열심히 찾아 갔어요. 좁고 굽은 바다가 보이는 길을 따라 한참을 가야 나오는 향일암. 차는 주차장에 세워 놓고 주기적으로 운행하는 셔틀을 타고 들어가야 해요. (셔틀은 무료)

날씨는 온통 푸른 빛 밖에 볼 수 없는 곳에 오니 몸도 마음도 파랗게 변하는 듯 했고 가슴이 살짝 뚫리는 듯한 느낌도 있었어요. 누군가와 함께 다시 오고 싶고 같이 왔었으면 좋았을 거라는 생각도 들만큼 마음에 드는 곳이었어요. 

하지만 향일암까지 올라가는 길은 높고도 멀죠. 하지만 그만큼 좋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향일암에 다녀 올때 까지 아무것도 먹지 못해 주린 배를 움켜 주고 달려 간 곳은 여수 시내에 있는 황소식당 이라는 곳이었어요. 게장으로 유명한 곳인데 간장게장과 양념게장을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어요. 일인분에 6000원 정도 였던 걸로 기억해요. 게장도 괜찮았지만 같이 나온 갓김치도 맛있었어요.




잠자리를 찾으러 보성 녹차밭 근처를 지나가다 잠시 휴게소에 들러 사진을 찍었어요. 보성에 온지 몇년만인지 기억도 나지 않지만 하나도 변하지 않았네요.





숙소를 찾기위해 들른 율포 해수욕장은 많이 변했더군요. 커다란 수영장도 생기고 상가들도 많이 늘어 난 듯 했어요. 하늘은 금방이라도 비를 뿌릴 것 같았다능...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