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에는 개들이 참 많았어요. 처음엔 저렇게 큰개를 저렇게 막 풀어 놓아도 되는 건가? 싶기도 했는데 날씨가 더워서 그런지 개들도 별로 사람을 신경 안쓰고 슬슬 걸어 다니며 대부분 늘어져 있어요.
워낙 동물을 좋아 하지만 처음 봤던 녀석의 덩치에 놀라 손은 못대고 생각 났을때 마다 사진을 찍어 봤어요.
고양이들도 몇 마리 봤는데 사진 찍을 타이밍이 아니라 사진은 한장도 못 찍었네요.


최근 읽었던 어떤 책에선 아무리 순한 개라도 무서워하면 개도 무서워 하는 걸 안다고 해요. 항소만한 개는 없었지만 큰개가 옆에 있더라도 무서워 하지 말고 당당하게 걸으세요. -_-

방콕의 개들

1. 길 한 가운데서 요가하는 개가 아니라 등이 가려운개


2. 비만개



3. 팔자 늘어진 개


4.주인도 아닌데 밥 달라는 개



5. 불쌍해 보이는 개



6. 깔끔한 개

  1. Favicon of http://boribab.tistory.com BlogIcon 오자서 2009.12.30 20:01 신고

    ㅋㅋ 개판이군요~~^^;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 BlogIcon BANG 2010.01.17 16:22 신고

      개들만 모아 놓아서 그렇게 보일 수도 있겠네요. ^^

  2. J.HEe 2010.01.07 14:38 신고

    태국사람들은 사람이 죄를 지으면 죽어서 개로 태어난다고 믿는다는군... 그래서 개를 함부로 하지 않는다고 하더라...

    • Favicon of http://www.banggae.com BlogIcon BANG 2010.01.17 16:30 신고

      응, 불교를 믿는 나라라 윤회 사상때문에 그런 거라고 들었던 것 같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