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방 싱크볼을 뚫을 일이 생겨서 어떻게 뚫어야 하나 찾아 보게 되었습니다. 찾아 보니 홀쏘(Hole-saw)라는 전동 드릴에 물려 사용 할 수 있는 제품이 있었습니다.
원하는 구멍 사이즈는 10mm 였기 때문에 조금 여유 있게 14mm 스텐용 홀쏘를 주문 했습니다. 더 작은 사이즈가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도착한 상품은 아래 사진과 같습니다.


전동 드릴에 홀쏘를 연결 하고 구멍이 뚫릴 싱크볼 아래 부분에 비닐을 덧 대 두고 싱크볼 위쪽에는 금속 가루들이 튈 수 있기 때문에 페트병을 잘라 전동 드릴을 그 안에 넣고 홀쏘를 돌리기 시작하고 금새 구멍이 뚫렸습니다. 
생각 보다 싱크볼이 두껍지 않습니다. 뚫려진 단면은 꽤 날카롭네요.






신고
주기적으로 하고 있는 바라짜 버추소 그라인더 청소 방법

메뉴얼


신고
난방계량기 정지로 인하여 난방요금을 평균부과 하겠다는 연락이 왔다. 증상은 적산 열량계의 숫자는 표시되어 있지만 난방을 해도 숫자가 올라가지 않는다. 기계가 수명이 다 한 것인지 다른 문제가 있는지 확인하다 지난번 집에 거주 할 때 관리사무소에서 열량계 배터리를 일괄 교체 한 적이 있었다는 기억이 났다.





-싱크대 밑에 설치 되어 있는 적산 열량계 측정 장치






-현관문 앞에 설치 되어 있는 적산 연량계 





적산 열량계 안에는 3.6v 짜리 배터리가 설치 되어 있다. 보통 이 배터리의 수명이 다해 문제가 발생 한다고들 한다.



싱크대 안의 적산열량과와의 연결 배선은 다음과 같이 되어 있다.



배터리와 기판의 연결 단자를 확인 한다.





구입한 배터리 (커넥서 극성 타입을 확인해서 주문해야 한다.)






배송된 배터리의 크기는 기존의 것 보다 작았다.




기존 배터리는 크기가 커서 기기 밖으로 빠져 나와 있었는데 교체된 배터리는 연결 후 뚜껑을 닫았을 때 쏙 들어갔다. 이 배터리의 크기가 초기에 설치 되어 있던 크기로 생각 된다.







배터리를 교체하고나서 보일러를 몇시간 틀었더니 숫자가 올라가는 것이 보인다. 이렇게 간단한 작업으로 고칠 수 있는 것인데 관리 사무소에서는 보통 기계 고장이라고 판단하여 기계를 교체 하라고 한다고 한다. 난방 계량기는 전기 계량기 처럼 사업자가 관리 하고 유지 보수 하면 좋을 것 같은데 현재는 집주인이 해야 하는 것인지 관리사무소가 해야 하는 것인지 정리가 안되어 필요 없는 비용의 지출이 발생 하는 것 같다. 계량기 교체 비용 이라던가 계량기가 작동하지 않아 난방비를 내지 않고 사는 가구 때문에 피해를 받는 다른 가구들이라던가 말이다. 최소한 관리 사무소에서 주기적으로 일괄 배터리만 교체 해줘도 발생하는 문제가 줄어 들 것 같긴 한데 이게 해결 방안은 아닐 것 같다. 


신고

Option -> Global Option



Default Session -> Edit Default Settings




Terminal -> Emulation

Emulation 메뉴에서 기존에는 On resize 옵션이 Synchronize view to size 였습니다.





이부분을 아래와 같이 Retain size and font로 설정 하면 새로운 세션을 연결 할 때 이전에 사용했던 창 크기 그대로 사용 가능 합니다. Synchronize view to size 로 설정 하면 세션 연결 할 때 마다 Default 창 크기로만 열립니다.




신고

여름이 끝난 후 에어컨 청소 하기.

기본적인 필터 청소는 에어컨 메뉴얼을 보고 따라 하면 간단하게 청소 할 수 있다. 





하지만 필터와 별개로 에어콘 안에 팬이 곰팡이가 덕지덕지 붙어 있다면 또 다른 얘기다.
이 청소는 에어컨 분해 조립시에 파손 될 수 있기 때문에 직접 청소를 시도 하는 것에 대해 고민해서 결정 하길 바란다. 



밑에 나사 세개 빼고 들어 올리면 커버가 벗겨 진다. 


커버사 벗겨진 에어컨




왼쪽에 나사 두개 있다. 나사를 풀어 준다. 




풀어주면 사진과 같이 분해 할 수 있다. 




오른쪽 부분에 나사 한개 보이는데 이 나사는 뺄 필요 없다. 



돌아가는 팬 오른쪽 끝 부분에 숨겨진 아래 사진의 나사를 빼면 회전하는 곰팡이가 범벅이 된 팬을 뺄 수 있다. 



왼쪽 플라스틱을 손으로 빼면 빠지니 이걸 빼고 곰팡이 팬을 분리 하고 나중에 결합하자. 



분리가 된 원통형 팬의 곰팡이 들을 닦아 낸 후 역순으로 조립 하면 된다. 

고압으로 물을 뿌려주는 청소기가 있으면 훨씬 수월 했을 것 같다. 


쉽지 않은 일이니 도전해 보실 분들은 단단히 마음 먹고 시도 해보길 바랍니다.

신고
iTunes 를 업데이트 후 벨소리를 넣으려고 시도 했다. 기존과 같이 m4r 파일을 iTunes에 넣으려고 했는데 추가 할 수 있는 방법이 사라졌다. 

방법을 찾긴 했는데 아래 사진과 같이 나의 기기에서 소리를 선택 하고 m4r파일을 드래그 해서 추가 할 수 있다.
기존에는 파일을 iTunes 보관함에 추가하고 아이폰에 동기화 할 벨소리 파일들을 선택하는 방법이 었는데 왜 이런 식으로 바꾼 건지 모르겠다.




신고



- Macbook Air 2013 MID 배터리 교체 (알리에서 구입한 배터리 교체 글)


알리에서 구입한 맥북 배터리를 사용 한지 한달째. 상태가 좋지 않다. 아래 캡쳐 파일의 마지막 두라인을 보면 한달새 사이클은 16번. 배터리가 빨리 소모되니 사이클도 빨리 올라 간다. Health 는 한달 만에 90%로 떨어졌다.





맥북 배터리 사용량 그래프를 보면 9시 정도에 100% 완충 상태 이다. 이후 가벼운 웹서핑등을 사용 하였는데 3시간 정도 만에 맥북 전원이 꺼졌다. 배터리 사용량 경고도 없이 전원 Off 로 진입해 버린다.



기존에 쓰던 배터리 상태가 한달 쓴 알리 배터리 보다 좋다. 
결론은 알리에서 함부로 배터리 사지 맙시다.


신고
macOS High Sierra 업데이트를 했다. 사용중이던 프로그램 몇 개에서 문제가 생겼다. 
그 중 하나인 Transmisson remote gui 해결 방법 을 찾았다. 
업데이트 후 에러가 나며 실행이 안되는 증상이었는데 아래 링크에서 mac 용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후 설치 하고 해결 했다.




신고
Mac용 Alfred Snippets 을 종종 사용 한다. 특정한 문자를 입력 하면 다른 문장으로 바꿔서 화면에 표시 되는 기능이다. 반복되는 긴 문장을 작성 할 때, 숫자 입력, 클립보드 이용 입력등 개인적인 활용도는 높은 편이다. 예전엔 Textexpander 를 사용 했었다가 과금 방식때문에 갈아 타게 되었다. 기능은 조금 떨어지지만 업데이트 하면서 점점 좋아 지는 중이다.

그런데 Alfred Snippets 사용 중에 문제가 발생 하였다. 영어로 된 snippets 는 정상적으로 작동하는데 한글로 된 snippets는 풀리지 않았다.
그래서 찾아낸 임시 해결 방법이 아래 그림의 Automatically expand snippets by keword 을 체크 해제 했다가 다시 체크 해 주는 것 이었다.



이 방법으로 한글 snippets 문제를 해결 하는 것은 임시 방편이다. 다시 부팅 할 때 마다 같은 작업을 해 줘야 한다.


사실 이 포스팅을 작성하다 알 게 된 것인데 Automatically expand snippets by keword 체크 박스 뒤에 있는 설정 아이콘을 누르고, Expand snippets mid-string 체크 박스를 해제 하면 다시 부팅 해도 한글 snippets 가 작동 한다.



신고
맥북 Air 2013 MID 를 사용한지 51개월째다. 배터리 문제만 빼면 아직 빠릿 한 것이 업그레이드의 유혹도 없을 뿐더러 고장도 없으니 배터리를 교체 해보기로 했다. 배터리 사이클 371, Health 는 84% 정도로 양호 한 것 같지만 사용 시간이 많이 줄었다.





우선 알리에서 맥북 배터리 구입하자.
LMDTK new Laptop Battery For APPLE MACBOOK AIR 13.3 2013 A1466 MD760 MD761 A1496




배송된 배터리는 이 모양으로 왔다. 누가 박스를 밟은 건지 상태가 별로다. 정품이 아니라 큰 기대는 없었지만 상태가 이 모양일 거라는 생각은 못 했다. 그래도 한번 교체 해보기로 했다.











교체 방법은 여기서 확인 할 수 있다.
iFixit Guide - MacBook Air 13” Mid 2013 Battery Replacement

공구는 배터리에 포함 된 것을 사용해도 되지만 상태가 별로 좋지는 않으니 개인 소유 드라이버를 사용 하기로 했다.



맥북 바닥의 나사들은 별모양 드라이버 5번으로 모두 열 수 있다.



맥북 바닥의 뚜겅은 나사를 모두 제거하면 큰 어려움 없이 열리며 뚜껑을 열고 나면 몇년 동안 쌓인 먼지들을 확인 할 수 있다.







먼지를 모두 제거 하고 배터리와 보드가 연결된 아래 화살표의 커넥터를 빼야 한다. 이 작업이 배터리 교체 작업의 가장 높은 난이도의 작업이다. 케이블을 들어 올리지 말고 잡아 당겨 빼야 하는데 생각 보다 잘 빠지지 않는다. 힘을 줘서 빼다가 연결 부분의 플라스틱이 조금 파손이 되었으니 스스로 작업을 할 사람들은 이 부분을 특히 조심 하기 바란다.



다음 배터리의 나사들은 아래 육각 모양의 T4 드라이버로 모두 열 수 있다. 나사를 모두 제거 하고 나면 큰 어려움 없이 배터리가 들리니 제거 하고 새로 구입한 배터리를 역순으로 조립 하면 된다.




교체 하고 난 후의 배터리 상태는 아래와 같다. 배터리 사이클 2. 정품이 아니니 가격도 싸고 제품 상태도 별로 좋지 않아 보이니 중국산 비품으로 교체 시에는 고려 하시기 바란다.



신고

+ Recent posts